민주평통 소식

행정실장 근무 여건 개선 위한 의견 수렴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사무처는 4월 19일 서울 중구 사무처 2층 회의실에서 ‘행정실장 근무 여건 개선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행정실장의 실질적인 근무 여건을 개선하고, 업무의 효율성과 성과를 높일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는 데 그 목적이 있었다. 이날 회의에는 행정실장과 자문위원, 지역 담당관이 3명씩 참석했다. 황인성 사무처장과 운영지원담당관, 기획재정담당관도 함께 배석했다.

활동사진

간담회에 참석한 행정실장들은 1인 근무로 겪는 애로사항을 해결할 방안을 마련하는 데 집중했다. 이를 해결하는 방안으로 지역회의의 행정실장을 충원하는 동시에 업무 효율성을 증진하기 위해 자문위원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서로 배려하는 분위기를 조성하자는 의견이 제기됐다.

또 자문위원과 행정실장 사이에서 나타나는 갈등을 효율적으로 조절하기 위해서 갈등 관리에 집중하자는 의견도 나왔다. 갈등 관리를 위해 사무처 차원의 갈등 예방교육, 담당관의 합리적 중재 등의 방안이 거론됐다. 이 밖에도 대체휴무 보장, 전보 인사의 예측성 확보, 신규 행정실장에 대한 체계적인 직무교육 제공, 통일교육원 사이버 교육 의무화 등 다양한 논의가 진행됐다.

간담회 시작부터 마무리까지 자리를 지킨 황인성 사무처장은 “행정실장 여러분들은 직무능력뿐만 아니라 평화통일을 위해 일하는 민주평통의 일원으로 전문성을 높여야 한다”며 “협의회장님과 간사님들이

카카오톡 아이콘 페이스북 아이콘 트위터 아이콘 카카오스토리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