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감을 나누다│남한사회 적응 TIP! 이벤트당선작 ①

어려운 남한생활? 대학생 활동으로 풀어봐! 글. 김성훈

안녕? 나는 남한에서 대학원에 다니고 있는 학생이야. 오늘은 북한에서 남한으로 와서 대학에 다니고 있는 북한 친구들에게 남한사회에 적응하는 데 유용한 몇 가지 조언을 해주려고 해. 남한 사회에 들어와 있는 북한이탈주민들이 벌써 3만 명 가까이 된다고 하니, 그래서인지 요즘 내가 다니고 있는 대학가에도 북한출신 대학생들을 어렵지 않게 찾아볼 수 있더라고. 그런데 이 친구들은 아무래도 기초학력이 부족했고, 낯선 사회생활로 학업을 이어가는 데 어려움을 느끼고 있었어.

그래서 나는 너희 북한출신 대학생들에게 한 가지 팁을 주고 싶어. 그것은 바로 요즘 우후죽순으로 생겨나고 있는 대학생을 대상으로 한 ‘대외활동’에 꼭 참가해 보라는 거야. 환경부, 농림부 등 정부 부처는 물론이고 일반 기업에 이르기까지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기자단’, ‘홍보대사’, ‘서포터즈’ 등 다양한 명칭으로 대학생 활동기회를 마련해 놓고 있어. 나 역시 지금은 대학원생이지만 학부 시절에 기자단, 홍보대사 등 여러 가지 활동을 경험했었어.

이미지이런 활동에 참가하면, 활동비 지원이라든지 제품을 무료로 사용해 볼 수 있는 등의 혜택도 있지만 무엇보다도 인적 네트워크를 넓힐 수 있다는 장점이 있어. 대외활동의 특성상 전라도, 경상도, 충청도 등 전국의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모집하기 때문에 이런 활동에 참여하게 되면 전국적으로 많은 친구를 사귈 수 있게 돼. 탈북학생들은 물질적으로도 어려움을 겪지만 무엇보다도 낯선 남한사회에 대한 적응을 도와줄 수 있는 친구가 없는 것이 가장 큰 어려움일텐데 이러한 활동을 통해서 많은 친구를 사귀게 되면 그런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테니 무척 유용하겠지.

얼마 전에는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에서 학생들 70여 명을 대상으로 dmz 등 남한 북반부를 탐방하는 국토탐험대를 모집하기도 했는데, 이런 활동도 대외활동의 종류 중의 하나로 꼽을 수 있지. 뿐만 아니라 요즘에는 대학생 기자단으로 활동을 하면 기사 한 편 당 적게는 3만 원부터 많게는 7만 원까지 원고료를 지급하고 있으니, 공부하느라 아르바이트를 할 여유가 없는 탈북 친구들이 생계를 꾸려가는 데 큰 도움이 될 거야.

“혹시 더 많은 정보가 필요하면 나에게 개별적으로 연락 주라고. 언제든지 환영이니!”


통일시대 모바일 통일시대 웹진다운로드 웹진다운로드 지난호보기 지난호보기

웹툰

통일한반도에서 ‘10년째 연애중’

통일한반도에서 ‘10년째 연애중’

동영상

민주평통, 제16기 제3차
해외지역회의 개최

민주평통, 제16기 제3차 해외지역회의 개최

이벤트

온 국민이 함께하는 중학생 역사통일 퀴즈왕

  • 오늘은 내가 '통일레시피' 요리사!
  • 행복한 대한민국을 여는 정부 3.0 서비스 정부
  • 웹진평가 재미있게 읽은 기사가 있으신가요?
  • 통일의 별을 찾아라!

이벤트 당첨자 발표